Artist :: 태항호

Tae Hang ho
@MYSTIC Actors
배우 태항호는 2008년 처음 극단 활동을 시작하며 무대에서 차근차근 연기 경력을 쌓아왔다. 2014년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를 통해 본격적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이후 '전설의 마녀', '피노키오', '부탁해요, 엄마‘, ‘구르미 그린 달빛’ 등 다양한 드라마 작품 속에서 개성 넘치는 캐릭터로 강렬한 존재감과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였다. 배우 태항호는 거친 외모와 상반되는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앞으로의 활동이 더욱 기대되는 연기자로 주목 받고 있다.
Actor Hangho Tae has been acting in the theater since 2008. He was first known for impressive acting in 'It’s Okay, That’s Love(2014, Drama).' Later, he gave intense and individualized performances in 'Legendary Witches(2014, Drama), Pinocchio(2014, Drama), All About My Mom(2015, Drama), etc.‘ He who has delicate emotion and characterful appearance is in the spotlight as actor with a lot of potential.

Schedule

No content